북한, 당 창건 75주년 열병식서 신형 ICBM·SLBM 공개
상태바
북한, 당 창건 75주년 열병식서 신형 ICBM·SLBM 공개
  • 북한선교신문
  • 승인 2020.10.10 22:07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북한이 10일 노동당 창건 75주년을 맞아 열병식을 개최하고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(ICBM)을 공개했다. (조선중앙 TV 갈무리) 2020.10.10/뉴스1

(서울=뉴스1) 북한은 노동당 창건 75주년인 10일 열병식에서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(ICBM)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(SLBM) 등 신무기들을 대거 공개했다.

이날 오후 7시부터 조선중앙TV가 녹화 중계한 열병식에서는 마지막 순서로 11축(바퀴 22개)의 이동식발사차량(TEL)에 실린 신형 ICBM이 등장했다.

이는 북한이 가장 마지막으로 개발한 화성-15형의 9축(18바퀴)보다 미사일 길이가 길어지고 직경도 굵어진 모습이다. 사거리가 길어진 것으로 보이지만 다탄두 탑재 가능 여부에 대해선 추가 분석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.

ICBM의 사거리는 미국을 겨냥할 수 있는 수준이다. 화성-15형의 사거리는 1만3000㎞가량으로 추정되고 있다.

신형 ICBM에 앞서 지난 2017년 시험발사에 성공한 화성-14·15형도 공개했다. 북한은 2018년 2월 건군절 70주년 열병식에 화성-14·15형을 공개한 이후로는 이를 동원하지 않았는데 이번에 다시 공개한 것이다.

북한은 또 '북극성-4A'이라고 명명한 신형 SLBM도 공개했다. 북한이 가장 최근 공개한 SLBM인 북극성-3형은 최대 비행고도 910여㎞, 비행거리 약 450㎞로 탐지됐다. 길이는 10m 이상, 직경 1.4m로 추정되고 있다.

아울러 북한판 이스칸데르 미사일의 실물이 첫 공개됐으며, 북한이 수 차례 시험발사로 위력을 과시한 초대형방사포와 대구경조종방사포 등도 모습을 드러냈다.
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